문화재지킴이

  • 처음으로
  • 삽살개 활동
  • 문화재지킴이

문화재가 문화재를 지킨다

문화재지킴이견 발대식, 관룡사지킴이 청산과 백산

삽살개는 지난 2014년부터 2016년까지 3년간 문화재청과 함께 ‘문화재가 문화재를 지킨다.’는 가치를 바탕으로 문화재지킴이로 활동했습니다.

기본복종훈련, 대인관계훈련, 가상범인식별훈련 등 체계적인 훈련을 통해 활동 우수성이 검증된 총 20두의 삽살개가 선정되어 화엄사, 청룡사 등 국보급 문화재를 보유한 전국 16곳의 사찰에 배치되었습니다.

삽살개는 온순한 성품을 가졌지만 함께 생활하는 이들을 보호하고 지켜야 하는 상황에서는 물러섬이 없고, 돌발상황에 대한 순발력이 뛰어나 활동기간 동안 문화재 안전관리 및 경비활동을 효과적으로 수행했습니다.

문화재지킴이를 통해 소중한 문화유산을 지키고, 문화재 보존 가치에 대해 다시금 생각하고 마음에 새길 수 있는 값진 시간이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