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형

  • 처음으로
  • 경산의 삽살개
  • 천연기념물 제368호
  • 외형

얼굴 부분

얼굴부분

장모는 눈 주변이 털로 가려져있거나 중앙 또는 좌·우로 치우 처진 가르마를 가집니다. 털로 덮인 얼굴은 조심성 있고 신중한 느낌을 풍기며 정감 있는 형상입니다. 반면 단모의 얼굴은 뚜렷하게 보이는 이목구비로 인해 총명하고 용맹스러운 인상을 줍니다. 다음은 눈, 코, 입, 귀 품종 표준에 대한 설명을 정리하였습니다.

  • 눈 눈

    눈의 모양은 적당히 크고, 둥근 형태를 띠며 순한 눈빛을 가집니다. 눈동자는 대체로 갈색 계열이며 낮은 빈도로 옥색을 띠는 경우도 있습니다.

  • 코 코

    코는 윤기가 흐르며 적당히 크고, 장모는 눈과 귀가 털로 덮여있어 돌출된 코가 얼굴에서 유난히 돋보입니다. 색상은 일반적으로 검은색이나 고동색 삽살개의 경우 코의 색깔도 같은 고동색을 띠는 경우가 많습니다.

  • 입 입

    윗입술이 약간 깊이가 있어 아랫입술을 덮어 싼 형태로 구열이 처지지 않으며, 입술 윤곽이 명확합니다. 송곳니가 크고 발달해 있으며 윗니와 아랫니의 치열은 정상교합입니다.

  • 귀 귀

    귀는 일반적으로 누운 형태지만 간혹 반 선 귀도 있습니다.

얼굴 부분 얼굴 부분

몸통부분

몸통은 전체적으로 잘 짜여진 다부진 느낌을 주며 등은 곧습니다. 가슴은 구릉이나 산악지대를 달리기에 적합하도록 충분히 깊게 발달해 있으며 허리는 대체로 잘록한 형태로 민첩하게 보입니다. 긴 털로 덮인 장모는 둔해 보일 수 있으나 털 속에 감춰진 실제 모습은 유연하고 날렵합니다. 다음은 다리, 꼬리 모색, 보행 품종 표준에 대한 설명을 정리하였습니다.

  • 다리 다리

    다리

    앞다리는 굵고 곧으며 뒷다리는 근육이 발달되어 있고, 대퇴부(무릎관절 위의 부분)는 평평하고 폭이 넓으며 적당한 각도를 유지합니다. 발목은 짧고, 약간의 각도를 가지며 반듯하게 서면 앞다리는 지면과 수직을 이룹니다.

  • 꼬리 꼬리

    꼬리

    꼬리는 굵고 시원하게 뻗어 있으며 등의 척추 선을 따라 말린 꼬리, 선 꼬리(장대 꼬리) 등의 형태를 보입니다.

  • 모색 모색

    모색

    모색의 다양성을 두루 인정하나, 기본 모색으로는 흑(청)색과 황색을 띠는 개체가 가장 많으며 낮은 빈도로 백색, 고동색, 바둑이색의 개들도 있습니다. 기본 모색에서도 색소의 농담과 멜라닌 색소 분포에 따라 다양한 색 변이가 나타납니다.

  • 보행 보행

    보행

    보행 시 앞다리는 부드럽고 경쾌하게 뻗으며 뒷다리는 그 족적을 따르고, 속보 시 기민하게 전후 지를 교차하며 빠르게 전진합니다. 장모는 털이 길어서 움직임이 둔하게 느껴지기도 하지만 실제로는 순발력과 민첩성이 높습니다. 또한, 달릴 때 눈을 덮고 있던 털이 양옆으로 제쳐 지면서 시야가 확보 되어 달리는 모습이 시원하면서도 아름답습니다.

TOP